모아휴게실
모아휴게실[손님] 검색   로그인    


 
고사성어
 


양두구육(羊頭狗肉)
  2011-09-21 23:55:21 작성:푸른산 댓글:(0)   조회:2376


羊頭狗肉(양두구육) 
중국 춘추시대 제나라 영공이 예쁜 여자에게 남자옷을 입히는 별난 버릇을 가져 이것이 백성들에게 퍼지게 되었다. 영공은 백성들에게 왕의 흉내를 낸다고 금하라고 하였다. 그러자 안자가 간하기를 [궁중에서는 금하지 않고 백성들만 금하게 하는 것은 마치 밖에 양머리를 내놓고 안에서는 개고기를 파는 것과 같습니다. 궁중에서부터 금하면 저절로 없어질 것 입니다]하여, 그리하였더니 과연 얼마 안가서 별난 풍습은 없어지게 되었다고 한다. 여기서 [양두구육]이라는 성어가 비롯되었다고 한다.



 댓글 (0)


고사성어
페이지: 1 / 3   


     도루묵730
     마이더스의 손725
     배수진529
     마녀 사냥661
     판도라의 상자611
     사족495
     면죄부636
     악어의 눈물563
     십년 감수621
     꿔다 넣은 보릿자루504
     토사 구팽507
     지킬 박사와 하이드 씨484
     시치미를 떼다238
     숙맥319
     찻잔 속의 태풍249
     내 코가 석 자266
     맹모 삼천지교302
     엎지른 물251
     돈 키호테형 인간248
     삼십육계 줄행랑253
     바벨탑274
     노아의 방주275
     읍참 마속309
     망부석288
     노마지지 (老馬之智)(푸른산)2621
     순망치한 (脣亡齒寒)(푸른산)2634
     수주대토 (守株待兎)(푸른산)2864
     새옹지마 (塞翁之馬)(푸른산)2544
     문경지교 (刎頸之交)(푸른산)(1) 2608
     난형난제 (難兄難弟)(푸른산)2692
≪ [1]  [2]  [3]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최근 글
[손님]
옛날 신라시대 화랑세기에 보면 마복자(摩腹子)라는 이야기가 있다.
0
양수 : 불우한 천재모사 – 조조의 심중을 꿰뚫어 죽임을 당하다
0
유방, 한신의 속 마음을 떠보다. 
0
6425
4897
4797
730
725
529
661
611
  사족
495
636
563
621
 
인기 글
[손님]
1089
  [상큼한여] 차례 지내는 법
1221
972
2864
2078
  [푸른산] 토사구팽
2010
827
1870
2470
1868
1620
1135
1878
2544
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