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휴게실
모아휴게실[손님] 검색   로그인    


 
관혼상제
 


차례 지내는 법
  2006-02-22 16:39:03 작성:상큼한여자 댓글:(0)   조회:1221


차례 지내는 법

\"\"

[차례상 차림법]

1열 : 시접(숟가락 담는 대접), 잔반(술잔, 받침대)을 놓고 메를 올린다.

2열 : 어동육서(魚東肉西) - 생선의 머리는 오른쪽을 향하게 한다.

3열 : 고기탕, 생선탕, 두부탕 등의 탕류를 놓는다.

4열 : 좌포우혜(左鮑右醯) - 왼쪽에 포, 오른쪽에 식혜

5열 : 조율이시(棗栗梨枾) - 왼쪽부터 대추, 배 등의 과일과 약과, 강정
홍동백서(紅東白西) - 붉은 과일은 오른쪽

※ 차례상 준비시 유의점

1. 고춧가루, 마늘 양념은 하지 않는다.
2. 국물있는 음식(탕, 면, 식혜)는 건지만 쓴다.
3. \'치\' 자가 들어간 생선(꽁치, 갈치, 삼치), 비늘있는 생선(잉어)는 쓰지 않는다.
4. 붉은 팥은 안쓰고 흰고물로 쓴다.
5. 복숭아는 쓰지 않는다.

[차례 지내는 절차]

  1. 진설(進設)
    북쪽에 병풍을 치고 병풍앞에 신위를 모실 교의를 마련한 다음 식어도 괜찮은 음식부터 제물을 차린다. 진설이 다되면 사진 혹은 미리 써둔 지방을 교의의 신위함에 붙인다.
  2. 분향강신(焚香降神)
    제주는 꿇어 앉아 향을 살라 향로에 꽂고 재배한다. 왼쪽집사가 제주에게 강신잔을 주면 오른쪽 집사가 술을 따른다. 제주는 모사 그릇에 세번에 나누어 모두 따른다. 왼쪽집사가 강신잔을 받아 오른쪽 집사에게 건네주어 제자리에 놓게한다. 제주는 재배한다.
  3. 참신(參神)
    제주와 참석자 모두 재배한다. 요즘은 여자도 재배를 하나 원래는 4배였다.
  4. 진찬(進饌)
    주부가 설 차례에는 떡국을, 추석 차례에는 송편(혹은 메)을 제상에 올린다.
  5. 헌다(獻茶)
    왼쪽집사로부터 잔을, 오른쪽 집사로 부터 술(또는 茶)을 받아, 먼조상 남자조상 순으로 올린다. 기제사와 달리 한번만 올린다.
  6. 개반(開飯)
    주부나 집사가 떡국그릇의 뚜껑을 열고 적을 올린다. 순서는 좌측부터 조부 조모순이다. 가정의례준칙에서는 제례는 부모와 조부모등 2대 봉사만 하도록 권장하고있다.
  7. 삽시(揷匙)
    주부나 집사가 시접에 담겨있는 숟가락을 떡국에 꽂고 젓가락은 시접위에 가지런히 걸쳐 놓는다. 젓가락의 손잡이는 서쪽(왼쪽)을 보게 놓는다. 흔히 젓가락을 세번 굴리고 여기저기 제물위에 올려 놓기도 하지만 시접위에 가지런히 놓는 것이 바람직하다. 제주는 재배한다.
  8. 사신(辭神)
    모든 참석자는 조상이 진지를 드는 동안(수분동안) 조용히 서서 생전의 조상을 생각한다. 주부가 약한 기침을 하고 숟가락을 거두어 시접에 담그고 젓가락은 시접아래 내려놓고 모두가 재배한다. 신위는 제자리에 모시고 지방인 경우에는 향로위에서 사른다.
  9. 음복(飮福)
    제물을 제상에서 거두고 옷을 입은 그대로 조상이 드시고 남은 제물을 나누어 먹는것으로 차례는 끝난다.




 댓글 (0)


관혼상제
페이지: 1 / 1   


     지방쓰는 법1864
     촌수 따지는 법(홈마스타)958
       [RE] 촌수(寸數)와 항렬(行列)(홈마스타)1182
     60갑자 읽는법 생활정보(홈마스타)1197
     나의 성에 관련된 정확한 본적[유래]을 알아보자(홈마스타)1134
  차례 지내는 법(상큼한여)1222
≪ [1]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최근 글
[손님]
옛날 신라시대 화랑세기에 보면 마복자(摩腹子)라는 이야기가 있다.
0
양수 : 불우한 천재모사 – 조조의 심중을 꿰뚫어 죽임을 당하다
0
유방, 한신의 속 마음을 떠보다. 
0
6425
4900
4797
730
725
529
661
611
  사족
495
636
563
621
 
인기 글
[손님]
1864
4393
838
1135
1164
4306
1078
  속담
2487
1074
830
2692
1923
3810
1310
1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