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휴게실 
모아휴게실  로그인  회원가입   
모아휴게실
 
원예/작물
 


  식물진드기 진딧물없애는법
  등록: 2012-06-12 13:44:41 조회:14298




커피찌꺼기 있죠???

요즘 카페에 가면 공짜로 주거든요 ㅎㅎ

그 냄새를 벌레들이 그렇게 싫어한대요

커피찌꺼기를 말려서 물에 묽게 희석해서 뿌리면 좋습니다ㅎㅎ



진딧물은 고추잎 뒷면에 다닥다닥, 꽃몽우리 연한 잎에 달라 붙어 고추를 말라죽입니다..

목초액, 식초, 막걸리 등 다양한 방법을 써봤지만 제일 효과 있었던 것은 바로바로 우유랍니다.
 

우유 원액을 분무기에 담아 진딧물에 뿌려주면 됩니다..

단, 햇볕이 쨍쨍한 날 아침에 뿌려 주면 우유가 마르며 진딧물에 우유코팅이 되어 숨을 쉴 수 없어 죽게 됩니다.

간단하지만 효과는 짱이랍니다. ^^

열심히 고추밭을 둘러 보며 우유도 뿌려주고 손으로 문질러 방제를 하다 만난 진딧물의 천적 무당벌레입니다... 





고추는 껍질을 까서먹는 채소가 아니므로, 농약종류는 사용 안하는게 좋아요.

 

요구르트.....또는 우유를 이용 하세요.

물에다 가 요구르트 를 타서 뿌려주면,3일 정도면 죽어요.

요구르트나,우유는 끈끈한 성질이 있어서, 진딧물 몸둥이를 감싸버려서,숨을 못쉬어서 말라서 죽게 되지요.



베란다에서 기르는 고추잎들이 힘이 없어 보이길래 가까이서 자세히 봤더니 진딧물들이 잔뜩 끼었습니다 

유기농 관련 사이트에서 검색을 해보니 난황유를 만들어 뿌리거나 마요네즈를 물에 희석해 분무해 주면 된다고 하네요.

냉장고를 뒤져보니 먹다남은 마요네즈가 있습니다. ㅎㅎ 

호기심이 발동한 농부아들이 직접 실험에 들어갔습니다.

마요네즈를 손가락 두마디 정도 짜넣고 물과 희석해서 진딧물 퇴치제를 만들었습니다. 

마요네즈 액을 고추잎에 골고루 분무해 줍니다.

 

진딧물들에게 미안한 생각이 듭니다.

자신들의 생명을 이어가기 위해 고춧잎에 붙었을 뿐인데

사람의 기준으로 생각하니 이것들이 해충이 되어 버립니다. 




진디물을 제거할때는 분유를 물에 타서 잎에 하얗게 분사해 주면 진딧물이 분유희석액을 배불리 빨아먹고 분말 우유가루를 배설하지 못하고 막혀서 주고 떨어집니다.

분유가 없을경우 우유로 대체해도 됩니다.



커피찌꺼기 있죠???

요즘 카페에 가면 공짜로 주거든요 ㅎㅎ

그 냄새를 벌레들이 그렇게 싫어한대요

커피찌꺼기를 말려서 물에 묽게 희석해서 뿌리면 좋습니다ㅎㅎ



화분에 진딧물은 간단히 없애을 있습니다

 특히 농약을 사용하면 위험 하고 친환경으로 할 수 있는 방법 간단합니다

 

 

1. 요구르트 먹다남은거 반개정도

2. 머리에 물 뿌리는 스프레이 통 준비

3. 요구르트 반개랑 물 한통 같이 섞어서 뿌려주고

남은 것은 냉장고에 보관하여 다음에 또 뿌려준다

 



마늘우려낸물이나 치약물탄거뿌려보세요.치약냄새는 바퀴벌레도싫어해요ㅋ저는 님보다심했었는데뿌리고씼겨주고를반복하니3일뒤에박멸ㅋ




담배를 필터 부분을 잘라내고, 담배부분만 1개피정도를 1000ml우유팩에 넣고 1일 정도 우려낸후에

우려낸 담배물을 분무기로 진딧물에게 뿌려 주시면 됩니다.

거짓말같이 진딧물이 사라질것입니다.

 

단, 너무 진한 담배물은 식물도 같이 죽입니다.




올해 집에 8포기의 고추를 심었었다. 

일반고추 4, 청양고추 4포기다.

벌써 꽃망울이 올라 오려고 하는데.......

진딧물이 못살게 군다.

진딧물은 고추잎과 줄기의 즙을 빨아먹어 고추를 고사시킨다.

특히 제일 취약한 새순이 나오는 부분을 집중 공략한다.

이것들을 박별해야 하는데?!

처음엔 식초를 농도가 약하게 물에 타서 뿌려 주었다.

더 이상 늘어나지는 않지만 없어지지 않는다?!

어라 이것들 독하네?!

그래서 두번째는 마요네즈를 물에 타서 뿌려 주었다.

그래도 그대로 남아있다.

어라?

이번엔 우유를 분무기에 담아 듬뿍 뿌려 주었다.



지켜보고 그래도 남아 있으면 난황유를 만들어 뿌려줄 것이다.

달걀 노른자와 식용유를 섞으면 난황유가 된다.

 




 댓글 (0)


원예/작물
페이지: 1 / 1   


식물진드기 진딧물없애는법(홈마스타)14299
≪ [1]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인기 글
2025
3243
1991
2317
3766
3799
2565
[푸른산] 부릉부릉
3600
2675
2388
3937
2550
2575
4155
3503
 
최근 글
옛날 신라시대 화랑세기에 보면 마복자(摩腹子)라는 이야기가 있다.
0
양수 : 불우한 천재모사 – 조조의 심중을 꿰뚫어 죽임을 당하다
0
유방, 한신의 속 마음을 떠보다. 
0
4861
3446
3323
613
613
452
575
532
409
534
468
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