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아휴게실
모아휴게실[손님] 검색 로그인   
모아휴게실
 
유모어/위트
 


영어수업
  2011-08-07 02:06:23 댓글:(0)   조회:4374


영어수업

선생님 : “ ‘i can see 를 해석해 본나”
학 생 : “……”
선생님 : “ ‘i’가 뭐꼬?”
학 생 : “나 입니더.”
선생님 : “ ‘can’은 뭐꼬?”
학 생 : “할 수 있다 입니더.”
선생님 : “ ‘see’는?”
학 생 : “보다 입니더.”
선생님 : “좋다! 그라모 이제 연결해 본나”
학 생 : “ ‘나는 할 수 있는가 보다!’ 입니더.”



 댓글 (0)


유모어/위트
페이지: 1 / 12   

 

  신발과 소를 맞바꾼 이야기
가파른 고개를 소를 몰고 가는 사람이 산을 올라 고개를 넘어가는데 멋진 길섶에 새 신발 한짝이 있더래요.신어보니 발에도 맞아 좋기는 했지만 한 짝이라 그냥 두고 소를 몰고 내려 갔는데,한두 시간이 되었나? 한참을 내려가는데 또 길섶에 다른 신발 한 짝이 떨어진 것을 보고 신발을 주어 보니,아까 본 신발과 같은 짝인지라, 이 사람은 얼른 소를 나무에 묶어두고조회(1014)          




  자기 딸과 남의 딸
자기 딸과 남의 딸 1. 남의 딸이 애인이 많으면 행실이 가벼워서이고, 내 딸이 애인이 많으면 인기가 좋아서다??. 2. 남이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치맛바람 때문이고, 내가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높은 교육열 때문??. 3. 며느리에게는, "시집을 왔으니 이집 풍속을 따라야 한다. " 딸에게는, "시집가더라조회(1871)          




  젊은 년 말 듣더니
젊은 년 말 듣더니 대부분의 커플들은 남자가 길눈이 밝고 여자는 어두운게 보통이죠. 그런데 우리 아버지는 길눈이 참 어두우십니다. 말그래도 길치죠  어머니와 아버지는 천생연분일까요? 어머니는 왠만한 남자보다 길 눈이 밝으십니다. 그래서 부모님이 차를 타고 갈 때마다 어머니가 운전하시는 아버지에게 참견이 심하시죠. 조회(2045)          




  알파벳유머
http://m.blog.daum.net/_blog/_m/articleView.do?blogid=0LQWI&articleno=7895465&maxNo=7895468&minNo=7895456&maxDt=20120308000000&minDt=20120307202931&maxListNo=0&minListNo=0&maxListDt=&minListDt=¤tPage=조회(3859)          




  뒷조사
뒷조사 남편의 최근 행태에 의심을 품은 중년 여자가 사립 탐정을 고용해서 남편의 뒷조사를 부탁했다. 하루 동안 남편을 미행한 사립탐정은 결과를 보고했다. “부인께서 부탁하신대로 어제 저녁 내내 남편을 미행했습니다. 남편께서는 시내 한 술집에 들렀고 다음에는 노래방, 그리고 마지막으로 모텔에 들어가시더군요.” 사립탐정의 말에 아내는 뭔가 건조회(4312)          




  성공한 투자
성공한 투자 어느 날 아침 식탁 앞에서 신문을 보던 남편이 자기가 증권에 투자한 결과가 좋지 않다면서 우는 소리를 했다. 아내는 아내대로 요즘 새로 시작한 다이어트가 뜻대로 안된다면서 불만을 털어놓았다. 남편이 투덜거리며 증권시세란을 보다가 아내를 힐끗 바라보며 하는 말. “내가 투자한 것 치고 갑절로 불어난 것은 당신밖에 없구려댓글 (2)     조회(4757)          






  사오정 영어
사오정 영어 1. i like hong kong : 나는 붉은 콩을 좋아한다. 2. yes i can : 그래 나는 깡통이다. 3. i can understand : 나는 물구나무 설 수 있다. 4. see you again : 두고 보자. 5. 나 원 세상에 별 미친 놈 다 보겠네! 영역하면 : i want world star crazy m조회(4310)          




  영어수업
영어수업 선생님 : “ ‘i can see 를 해석해 본나” 학 생 : “……” 선생님 : “ ‘i’가 뭐꼬?” 학 생 : “나 입니더.” 선생님 : “ ‘can’은 뭐꼬?” 학 생 : “할 수 있다 입니더.” 선생님 : “ ‘see’는?” 학 생 : “보다 입니더.” 선생님 : “좋다! 그라모 이제 연결해 본나” 학 생 : “ ‘나는 할 수 있는가 보조회(4375)          




  소원
소원 옛날 옛날에 왕을 위하여 열심히 일해 온 광대가 있었다. 그런데 어느 날 그 광대가 돌이킬 수 없는 실수를 저질러 왕의 노여움을 사고는 사형에 처해지게 되었다. “너는 큰 실수를 저질러 사형을 면할 수는 없다. 그러나 그간의 정을 감안하여 너에게 선택권을 줄 것이니 어떤 방법으로 죽기를 원하느냐?" 라고 말했다. 광대가조회(4113)          




  아이들의 허풍
아이들의 허풍 어떤 두 꼬마가 병원에 입원해서 옆 침대에 나란히 눕게 되었다. “나는 편도선 수술하러 왔는데 아플까봐 무서워” “전혀 걱정할 것 없어 나도 그 수술을 받았는데 마취하고서 한참 푹 자고 나면 ‘아이스크림’을 잔뜩 줘. 까짓 거 식은 죽 먹기야” 이번엔 나중 꼬마가 물었다. “넌 왜 여기 온 거니?” “응, 난 포경수술 하러 왔어” 그러자 조회(4289)          




≪ [1]  [2]  [3]  [4]  [5]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최근 글
[손님]

옛날 신라시대 화랑세기에 보면 마복자(摩腹子)라는 이야기가 있다.
양수 : 불우한 천재모사 – 조조의 심중을 꿰뚫어 죽임을 당하다
유방, 한신의 속 마음을 떠보다.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도로
 우리손주~얼마나 컸나

인기 글
[손님]